LG '올레드 TV', 컨슈머리포트 선정 올해 최고의 TV… 베스트TV 3연패

홈 > 커뮤니티 > 뉴스 게시판

LG '올레드 TV', 컨슈머리포트 선정 올해 최고의 TV… 베스트TV 3연패

슈어드 () 0 1213 0
LG전자 올레드 TV가 컨슈머리포트가 선정한 올해 최고의 TV로 선정됐다. LG 올레드 TV는 2016년 이후 "3년 연속 최고의 TV"에 오르는 영예를 얻었다. 압도적인 화질과 시야각은 물론이고, 올해 처음 적용한 인공지능(AI) 플랫폼 '씽큐 AI'까지 높은 평가를 받았다. LG전자는 올레드를 제외한 최고 TV 부문에서도 '나노셀 TV'가 삼성전자 'QLED TV'와 공동 1위에 선정됐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최고 권위 소비자매체 컨슈머리포트가 최근 발표한 '2018 최고의 TV'에서 LG전자 65형 올레드 TV(모델명 OLED65C8PUA)가 '모든 제품 중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컨슈머리포트는 이 제품에 대해 가격과 성능 면에서 훌륭한 균형을 갖췄다고 평가했다. 압도적인 고화질과 탁월한 UHD 성능, 효과적인 HDR 기능 구현 등을 장점으로 꼽았다. 또 무한대의 시야각과 우수한 음질, 씽큐 AI 플랫폼도 훌륭하다고 평가했다. LG전자 올레드 TV는 2016년 최고 제품에 등극한 이후 올해까지 "3년 연속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컨슈머리포트 평가 점수도 매년 최고기록을 경신 중이다. 올해 제품은 독자 화질칩 '알파9' 등 신기술을 적용해 성능을 업그레이드했다. 컨슈머리포트는 OLED TV 등장 이후 최고 제품에 계속 선정되면서, 올해 "OLED가 아닌 TV 중 최고" 부문을 만들었다. OLED가 아닌 최고 TV 부문에서는 LG전자와 삼성전자 65형 제품이 나란히 선정됐다. 공동 1위에 오른 제품은 LG전자 나노셀 TV(모델명 65SK9500PUA)와 삼성전자 QLED TV(QN65Q9FN)다. 두 제품은 탁월한 UHD 성능, 우수한 음질, 블랙 구현 성능을 높이는 로컬 디밍 기능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제품 별로는 LG 나노셀 TV는 가격과 시야각에서, 삼성 QLED TV는 최고 수준의 HDR 성능과 빅스비(Bixby), TV가 꺼져있을 때 활용할 수 있는 앰비언트 모드 등이 장점으로 꼽혔다. (후략)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30&aid=0002708694 ◇OLED, 2000~3000달러 프리미엄 TV 시장 독주 TV용 OLED 디스플레이 패널을 양산하는 업체는 세계에서 LG디스플레이가 유일하다. 현재 시중에 나온 OLED TV는 모두 LG디스플레이 패널을 구매해서 완성품으로 생산한 것이다. 강 부사장은 이날 강연에서 시장조사업체 자료를 인용해 55인치(2000달러 이상), 65인치(3000달러 이상)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OLED가 LCD를 누르고 높은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NPD에 따르면 작년 3분기 기준 북미 65인치 이상 TV 시장에서 OLED TV는 84% 점유율을 기록하며 16% 점유율의 LCD를 크게 앞질렀다. 55인치 프리미엄 TV 시장 점유율은 무려 93%에 육박했다. 유럽과 일본도 상황은 비슷하다. GFK 자료에 따르면 작년 3분기 기준 유럽 프리미엄 65인치, 55인치 TV 시장에서 OLED는 각각 54%, 71% 점유율을 기록했다. 일본은 이 수치가 60%(65인치), 66%(55인치)인 것으로 나타났다. NPD와 GFK는 소매 시장 판매 데이터를 근간으로 자료를 발간하기 때문에 실 수치에 가장 근접해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이 자료의 또 다른 의미는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삼성전자가 힘을 잃고 있다는 점이다. 삼성전자는 여전히 세계 LCD TV 시장 1위 사업자다. 그러나 이 자료에 따르면 2000달러, 3000달러 이상 프리미엄 TV 시장에선 OLED 패널을 탑재한 주요 경쟁사에 1등 자리를 내준 것으로 추정된다. 시장 흐름이 서서히 바뀌고 있다는 의미다. 삼성은 과거 OLED TV 패널 양산성을 검증하고 시제품도 내놓은 적이 있다. 그러나 '시장이 없다'는 판단에 손을 놓고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중략) 컨슈머리포트 화질 평가에서도 OLED의 압도적 우세다. 미국 소비자연맹이 발간하는 월간지 컨슈머리포트는 작년 8월 OLED와 LCD TV의 화질 등을 비교 평가해 순위를 매겼다. 그 결과 OLED 패널을 탑재한 LG전자, 소니 제품이 1∼8위 순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 LCD TV는 10위권 내에 이름을 올리지 못하고 11위에 랭크됐다.(후략)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30&aid=0002692074 삼성 qled TV와 필립스 OLED TV가 영국에서 맞붙었다. 영국 BAFTA (British Academy of Film & Television Arts)에서 AVForums 주체로 블라인드 테스트가 실시 됐다. 평가는 명암비와 모션, 선명도, 컬러로 구분해 각각의 항목마다 100점 만점을 기준으로 채점한 후 총점의 평균을 구하는 방식으로 진행 됐다. 결과는 모든 항목에서 80점 이상을 기록한 필립스 OLED TV의 압승으로 끝이 났는데 삼성 qled TV는 모션에서만 74점을 기록했을 뿐 나머지 항목 모두 60점대를 벗어나지 못해 총점 평균 66점으로 평가됐다. 필립스 측은 이 결과가 그다지 놀랍지 않다는 반응이다. qled TV가 뛰어난 제품인 건 인정하지만 OLED는 모든 면에서 그 이상이라는 것이다.  http://www.kbench.com/?q=node/181074 후략

0 Comments
제목